Last updated : 2021년 10월 19일

KB국민은행 바둑리그, 9개 팀 전원 선수구성 완료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 2차 선수선발식이 18일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렸다.선수선발식은 바둑리그 4ㆍ5지명 선수 선발, 퓨처스 리거(2부) 선수 선발, 기념 촬영 […]
Written by : 관리자
▲각 팀의 선수 선발을 마친 9명의 KB리그 감독과, 팀 관계자가 함께한 기념촬영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 2차 선수선발식이 18일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렸다.
선수선발식은 바둑리그 4ㆍ5지명 선수 선발, 퓨처스 리거(2부) 선수 선발,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2차 선수 선발식은 지난 7일부터 14일까지 일주일간 열린 선발전을 통과한 바둑리그 4ㆍ5지명 및 퓨처스리그 1∼3지명 후보 4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바둑리그 4ㆍ5지명에는 13명의 선수가, 퓨처스리그에는 1~3지명 27명의 선수가 각각 배치된다.
선발식은 1차 선발전에서 결정됐던 드래프트 순서에 따라 킥스의 김영환 감독이 4지명으로 김승재 8단을 뽑으며 시작됐다. 이어 한국물가정보가 송지훈 7단, 유후가 윤찬희 9단, 정관장천녹이 최재영 5단, 수려한 합천이 김진휘 5단, 컴투스 타이젬이 박진솔 9단을 호명하며 각 팀의 4지명 선수들을 확정했다. 
9개 팀 KB리그 감독들은 앞서 1차 선수선발식에서 바둑리그 1∼3지명 선수들을 선발했고, 오늘 이어진 2차 선수선발식에서 남은 자리를 채우며 팀별 선수단 최종구성을 마쳤다.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각 팀별로 정규 리거 5명, 퓨처스 리거(2부) 3명 등 모두 72명의 선수들이 활약한다. 
개막전은 11월 18일 정관장천녹 대 수려한합천의 대결로 막이 오르며 모든 경기는 매주 목∼일 저녁 7시부터 바둑TV와 바둑TV의 유튜브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9개 팀이 전ㆍ후반기 리그로 나눠 펼칠 정규리그는 총 72경기, 360대국으로 내년 3월까지 정규리그를 벌이며 4월부터 플레이 인 토너먼트와 포스트시즌이 이어질 예정이다.
총규모 37억 원(KB바둑리그 34억, KB퓨처스리그 3억)인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의 우승상금은 2억 원이며 준우승은 1억 원, 3위 5000만 원, 4위 2500만 원, 5위 15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상금과 별도로 지급되는 대국료는 승자 300만원, 패자 60만원의 대국료가 책정됐다. 제한시간은 1시간 초읽기 60초 3회이다.   

▲KB바둑리그 1~5지명 선수 선발 결과
▲퓨처스 리그(2부) 1~3지명 선수 선발 결과

출처 - 한국기원(http://www.baduk.or.kr/news/report/3945)

magnifiercro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