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st updated : 2022년 11월 09일

신진서, 디펜딩 챔피언 박정환 꺾고 4강 진출

신진서 9단이 디펜딩 챔피언 박정환 9단을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2일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본선8강 첫날 한ㆍ한전 2경기에서 신진서 9단과 김명훈 9단이 각각 박정환 9단과 김지석 9단에게 승리하며 4강에 올랐다.사실상 결승전이라 불린 […]
Written by : 관리자
▲형제대결로 펼쳐진 8강전 2경기에서는 신진서 9단(왼쪽)과 김명훈 9단이 승리했다.

신진서 9단이 디펜딩 챔피언 박정환 9단을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
2일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본선8강 첫날 한ㆍ한전 2경기에서 신진서 9단과 김명훈 9단이 각각 박정환 9단과 김지석 9단에게 승리하며 4강에 올랐다.
사실상 결승전이라 불린 신진서 9단과 박정환 9단의 대결에서는 신진서 9단이 148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두며 삼성화재배 첫 우승 청신호를 밝혔다.
신진서 9단은 초반 포석에서 우위를 점하며 일찍이 앞서나가기 시작했고, 이후 중앙변화에서 완벽한 수읽기를 선보이며 박정환 9단에게 완승을 거뒀다.
지난 대회 결승1국에서 승리한 뒤 2ㆍ3국을 연달아 패해 박정환 9단에게 우승컵을 내줬던 신진서 9단은 지난대회 설욕에 성공하며 3년 연속 4강행을 확정지었다.
김명훈 9단은 2014년 19회 대회 우승자 김지석 9단을 돌려세웠다.
김명훈 9단은 상대전적 2승 4패의 열세를 딛고 김지석 9단에게 160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두며 세계대회 4강 첫 진출을 기록했다.
남은 8강전 2경기는 이어지는 3일 속행된다.
최정 9단은 중국의 유일한 8강 진출자 양딩신 9단과 맞붙으며, 변상일 9단은 이형진 6단과 형제대결을 벌인다.
삼성화재해상보험(주)이 후원하고 중앙일보가 주최하는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의 우승상금은 3억 원, 준우승상금은 1억 원이다. 제한시간은 각자 2시간에 초읽기 1분 5회씩이 주어진다. 

▲한국 선수단. 왼쪽부터 신진서 김명훈 박정환 김지석 9단.
▲한국 선수단. 왼쪽부터 신진서 김명훈 박정환 김지석 9단.

출처 - 한국기원(http://baduk.or.kr/news/report/4362)

magnifiercro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