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st updated : 2022년 06월 10일

리그 전승 신진서, KB국민은행 바둑리그 MVP 획득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시상식이 8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한국기원 한상열 부총재를 비롯해 양재호 사무총장, 프로기사회 한종진 회장, […]
Written by : 관리자
▲신진서 9단은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준우승팀 셀트리온 소속으로 MVP와 다승왕을 차지했다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 시상식이 8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렸다. 
시상식에는 한국기원 한상열 부총재를 비롯해 양재호 사무총장, 프로기사회 한종진 회장, 한국기원 곽영길ㆍ손현덕ㆍ전재만 이사 등이 참석해 리그 우승ㆍ준우승 팀과 개인상 수상자들을 축하했다. 
시상식은 2부리그 격인 퓨처스리그 개인 시상과 단체 시상을 시작으로 바둑리그 다승상ㆍMVP 시상, 바둑리그 우승ㆍ준우승 팀과 감독상 시상, 기념촬영 순으로 1시간 여 동안 진행됐다. 
퓨처스리그 다승상은 나란히 12승 4패를 기록한 이원도 8단(셀트리온)ㆍ이현호 6단(수려한합천)ㆍ위태웅 5단(바둑메카 의정부)이 공동 수상해 각각 100만 원씩의 상금과 트로피를 받았다. 
퓨처스리그 우승팀 수려한합천 선수단(현유빈ㆍ박진영ㆍ이현호)에게는 3000만 원의 우승 상금과 트로피가, 준우승한 셀트리온 선수단(이원도ㆍ유오성ㆍ김대용)에게는 1200만 원의 준우승 상금과 트로피가 수여됐다.
이어 열린 바둑리그 개인상은 신진서 9단이 다승상과 MVP를 휩쓸었다. 
정규리그에서 16전 전승을 거둔 신진서 9단은 2년 만에 다승상의 주인공이 되며 500만 원의 상금과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신진서 9단은 정규리그에 이어 열린 플레이-인 토너먼트(Play-In Tournament)와 포스트시즌에서도 11연승을 이어가며 이번 시즌 27전 전승 신화를 작성했다. 전기 시즌까지 합치면 바둑리그에서만 29연승 행진 중이다. 
기자단과 인터넷 팬 투표 결과를 50%씩 반영해 선정한 MVP 부문에서는 신진서 9단이 55.79%의 지지를 받아 2017년에 이어 통산 두 번째 바둑리그 MVP의 영예를 안았다. 바둑리그 우승 팀이 아닌 선수로는 첫 MVP의 주역이 된 신진서 9단은 트로피와 1000만 원의 상금을 챙겼다. 

▲창단 3년 만에 통합우승을 거머쥔 수려한합천 선수단이 우승 트로피와 상금 2억 원의 주인공이 됐다

개인상 시상 후 열린 단체시상에서는 리그 우승을 달성한 수려한합천 선수단(박정환ㆍ박영훈ㆍ나현ㆍ김진휘ㆍ박종훈)에게 2억 원의 우승 상금과 트로피가, 준우승한 셀트리온 선수단(신진서ㆍ원성진ㆍ강승민ㆍ조한승ㆍ금지우)에게는 1억 원의 준우승 상금과 트로피가 전달됐다. 한편 창단 3년 만에 팀을 우승으로 이끈 고근태 수려한합천 감독에게는 별도의 감독상 트로피와 2500만 원의 상금이 전달됐다. 
9개 팀(수려한합천ㆍ셀트리온ㆍ포스코케미칼ㆍ컴투스타이젬ㆍKixxㆍ바둑메카 의정부ㆍ정관장천녹ㆍYOUWHOㆍ한국물가정보)이 출전한 가운데 지난해 11월 18일 수려한합천과 정관장천녹의 개막전으로 막이 오른 2021-2022 KB국민은행 바둑리그는 총 18라운드 72경기로 정규리그 순위를 가렸다. 
정규리그를 마친 후 상위 6개 팀이 플레이-인 토너먼트를 시작으로 스텝래더 방식의 포스트시즌을 벌인 끝에 수려한합천이 통합 챔피언에 오르며 6개월간의 장정을 마쳤다.  

◇시상자(팀) 명단

 - 퓨처스리그 다승상 : 이현호(수려한합천)ㆍ이원도(셀트리온)ㆍ위태웅(바둑메카 의정부)
 - 퓨처스리그 우승ㆍ준우승 : 수려한합천ㆍ셀트리온
 - 바둑리그 다승상 : 신진서(셀트리온)
 - 바둑리그 신인상 : 해당자 없음
 - 바둑리그 MVP : 신진서(셀트리온)
 - 바둑리그 우승ㆍ준우승 : 수려한합천ㆍ셀트리온  

출처 - 한국기원(http://www.baduk.or.kr/news/report/4224)

magnifiercross